콘텐츠로 건너뛰기

피부색이 짙은 사람은 자외선 차단제를 바를 필요가 있습니까? 신화를 깨뜨린다.

비정상적인 기상에서는 자외선 차단제가 빠뜨릴 수 없는 피부 보호제인 것 같습니다. 지구를 뜨겁게 기록적인 온도에서.그러나 Consumer Reports 조사에 따르면흑인의 61%와 라틴계 미국인의 23%는 멜라닌이 자연적인 보호를 제공한다고 믿고 있으며, 선스크린을 한 번도 바른 적이 없다고 보고했습니다.

미국 피부과학회는 모든 사람에게 신청할 것을 권장합니다 광역 스펙트럼의 선스크린, 태양 UVA (노화) 광선과 UVB (연소) 광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합니다. 이런 종류의 자외선 차단제는 피부암, 선탠 및 피부의 조기 노화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자외선 차단제에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어야합니다. SPF30 이상r — 예, 흐린 날에도 구름을 뚫는 자외선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자외선 차단제가 필요합니다.

“자외선은 알려진 발암물질입니다”라고 조지타운 대학병원의 피부과 의사, 외과의사, 임상조교수인 알리 헨디 박사는 야후 뉴스에 말했다. “우리가 살아가기 위해서는 태양이 필요하고, 우리의 지구도 그것을 필요로 합니다. 몸을 지켜야 합니다.”

루리 클라시르니코프/게티 이미지

그동안 흑인의 가능성은 낮 피부암을 발병하기 위해, 새로운 연구 미국 피부과학회에 따르면 흑인 남성의 생존율은 52%로 다른 어떤 인종보다 이 질병으로 사망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그러나 뉴욕의 와일 코넬 의과대학 임상피부과 교수로 스킨 오브 칼라 협회 회장인 앤드류 알렉시스 박사는 햇빛만이 피부암 진단과 예후 요인이 아니라고 지적했다.

“흑색종, 특히 흑인 남성의 사망률이 높아지는 잠재적인 요인 중 하나이며, 5 년 생존율이 낮고 후기 진단되는 경향이있는 이유 중 하나는 흑색종이 사실입니다. “색소 침착하는 것입니다. 피부 타입은 발바닥이나 손바닥, 발톱 등 평가나 관찰되는 적은 곳에 존재하는 경향이 있습니다”라고 알렉시스 씨는 Yahoo 뉴스에 말했다.

헨디 씨는 아프리카계 미국인과 라틴계 미국인 커뮤니티와 그들을 치료하는 의사가 항상 흑색종을 의식하는 것은 아니며 진단이 지연되는 것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흔히 그들의 흑색종은 백인보다 훨씬 느린 단계에서 발견됩니다. 그리고 의사들은 그것을 알고 있습니다. [Caucasians are] 위험에 노출되어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라고 헨디는 계속했습니다.

수백만 명의 사람들이 피부 색조의 악영향을 겪고있는 동안 피부과 의사가 피부색이 진한 사람들의 실수임을 입증하고자하는 몇 가지 미신을 아래에 나열합니다. 합니다. 위험한 더위.

통설: 피부색이 진한 사람은 피부암이 되지 않는다

“태어나는 피부색이나 피부색에 관계없이 모두가 피부암에 걸리기 쉽습니다. 여기에는 태양으로부터의 자외선 노출이 위험인자가 되는 피부암도 포함됩니다.”라고 알렉시스는 말했다.

“유색인종의 피부암 위험에 대한 일반적인 인식은 낮고, 햇빛에 자주 노출되는 장소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소에서 피부암이 발생하는 경향에 대한 일반적인 인식도 낮다.”

피부과 의사들은 멜라닌에는 보호 효과가 있지만 절대적이지는 않다고 말했다.

“태양의 해로운 영향을 완전히받지 않지는 않지만 위험은 어느 정도 완화됩니다.”라고 알렉시스는 말합니다.

“당신은 여전히 ​​위험에 처해 있으며 자외선에 노출되는 시간이 늘어날수록 그 가능성이 높아집니다.”라고 헨디는 덧붙였다.

통설: 피부색이 짙은 사람에게는 선스크린이나 태양으로부터의 보호는 필요 없습니다

해변에서 자외선 차단제 로션을 그리는 어두운 피부 여자.

레오 패트리치/게티 이미지

헨디는 모든 피부 유형의 사람들이 태양의 UV 방사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피부 전체의 건강을 유지할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피부암 예방뿐만 아니라 노화 방지 관점에서도 자외선 차단제의 혜택은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라고 그는 말한다.

헨디는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것 외에도 태양의 피크 시간대에 그늘을 찾기 위해 사람들에게 권고합니다. 그는 또한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보호복과 자외선 방지 선글라스를 착용하도록 사람들에게 조언하고 있습니다.

알렉시스는 사람의 피부에 맞는 자외선 차단제 눈에 보이는 흰색 부유가 남지 않기 때문에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데 장애가 될 수 있습니다.

“오랜 세월 동안, 색소가 풍부한 피부를 가진 사람들에게 적용 할 수있는 화장품으로 우아한 처방의 선택은 제한되어 있었다”고 그는 말했다. “그러나 오늘날의 새로운 처방의 대부분은 모든 피부 유형에 적합합니다. 우리가 현재 제공하는 옵션은 대부분의 피부 색상에 적합합니다.”

통설: 자외선 차단제는 암의 원인이 된다

헨디는 우리가 바르는 선스크린의 양이 매우 미량이기 때문에 그 위험은 “이론적인 것”이라고 말합니다.

“자외선 차단제에 포함된 발암성 물질이나 화학물질이 걱정되는 경우 언제든지 미네랄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미네랄 자외선 차단제는 아연 또는 이산화티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자외선 차단제이며 발암 물질이 아니며 피부 표면에 머물러 있습니다.”

통설: 피부색이 짙은 사람은 태닝하지 않는다

“햇볕을 포함한 강한 햇빛에 대한 노출력이 있으면 일반적으로 피부암의 위험이 높아집니다.”라고 알렉시스는 말한다. “저는 기저세포암, 편평상피암, 흑색종 등 다양한 배경과 피부 타입의 환자의 다양한 종류의 피부암을 보았습니다. 특히 기저세포암은 피부 타입에 관계 아니, 햇빛에 노출과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